금강제화, 예술가 후원 나서
2008-05-30함민정 기자 hmj@fi.co.kr
‘슈어홀릭’ 박영숙 작가 후원 연계 마케팅 전개

금강제화(대표 신용호)가 예술가 후원에 나섰다.
이 회사는 여성의 하이힐을 소재로 작품 활동을 하는 ‘슈어홀릭(Shoeaholic)’의 박영숙 작가를 후원한다.
김준석 금강제화 마케팅 이사는 “박영숙 작가는 구두라는 오브제로 다양한 예술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다”며 “금강제화의 제품이 예술적 도구로 활용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박영숙 작가와 지속적인 연계를 통해 다양한 예술 상품, 제품 패키지 등에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다.
박영숙 작가는 ‘여성의 성적 정체성’을 주제로 하이힐을 문화적 기호로 담아내고 있다. 현재 준비 중인 작품은 ‘패션을 통한 여성의 꿈과 욕망’을 표현할 예정이다.
금강제화는 이 작품에 이미지 지원 및 작가의 작품 활동에 대한 후원을 진행한다.
이 작품은 오는 11월 작가의 개인 전시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