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수기에 저력 나온다

2007-02-14 김희연 기자 

끌래몽트(대표 김영수)의 「끌래몽트」가 비수기였던 지난달 대다수 매장에서 전월대비 신장세를 보여 주목을 끌고 있다.
「끌래몽트」는 지난달 현대천호점 1억, 코엑스점 9천, 신촌점 6천, 롯데 잠실점 8천, 부산점 6천만원 등 다수 매장에서 상위그룹을 유지했다.
특히 여름에 접어들면서 강세를 보이고 있는 「끌래몽트」에 대해 백화점 관계자들은 “비수기에 관계없이 꾸준한 신장세를 보이고 있다.”며 ‘기복이 없는 스테디셀러’라고 평가했다.
이 회사 반진원 감사는 “페미닌하고 아기자기한 컨셉을 제안했던 것이 최근 트렌드와 맞물려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특히 25세 젊은 고객들이 최근에는 「끌래몽트」의 꾸띄르한 라인들을 선호한다.”고 말했다.
「끌래몽트」는 여름에 접어들면서 여름 단품을 60%로 확대, 다양성을 제시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또 탑 위에 가볍게 걸칠 수 있는 거즈같은 이지웨어들이 좋은 판매 결과를 낳고 있다. 단품 팬츠도 컬러별로 출고해 고객들이 자신이 가지고 있는 상의와 적절히 코디할 수 있도록 선택의 폭을 넓혔다.
F/W에는 「끌래몽트」 브랜드만의 캐릭터를 강화하는 데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이에 따라 클래식 라인을 60% 이상 구성하되 단품의 색감, 소재의 캐릭터 성을 강화해 코디네이션의 신선도를 높인다. 점진적으로는 미시 커리어와 캐릭터 커리어의 브릿지 라인으로의 이동을 추구하고 있다.
강렬하고 독특한 플라워 프린트, 기하학적 모티브를 이용한 프린트를 제안하며 골드, 버건디, 인디안 블루 등 강하고 세련된 컬러군으로 배색효과를 강조할 계획이다. 또 자카드, 프린트, 산뚱 등의 포인트 소재도 구성한다.

커버
검색
닫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