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엔엑스」편안하고 건강하고 새로운 옷
2007-01-23 

아비스타(대표 김동근)가 자연적이고 건강하고 새로움을 강조하는 영 캐릭터 캐주얼 브랜드 「비엔엑스(BNX)」를 선보였다.
아비스타는 이달 초 런칭 품평회를 개최, 편안한 실우엣에 스포티한 감각이 스며있는 단품을 멋스럽게 코디한 상품을 제안했다.
패션쇼에서는 특히 「비엔엑스」의 브랜드 로고를 모노그램 형식으로 새롭게 구성한 소재를 활용한 블라우스, 점퍼와 신발, 가방, 벨트 등의 액세서리 등이 눈에 띄었다. 또 모든 아이템의 바깥에 드러나도록 장식된 브랜드 로고도 인상적이었다.
컬러는 모던한 느낌의 블랙&화이트를 기본으로 내추럴한 감각의 베이지, 카키 등이 주로 사용됐으며 비비드한 레드, 옐로우 등도 포인트로 사용됐다. 소재도 자연스럽게 물을 뺀 데님에서부터 면, 마 소재에 이르기까지 내추럴한 느낌이 주를 이뤘으며 트레이닝 복을 연상시키는 기능성 소재도 눈에 띄었다.
또 밀리터리한 감각의 디테일이 장식돼 있는 팬츠, 스커트 등은 플라워 프린트의 탑, 레이스 소재의 블라우스 등과 코디 돼, 건강한 여성미를 표현했다.
런칭 패션쇼에 참석한 패션 관계자들은 「비엔엑스」에 대해 “이경희 이사가 런칭했던 「A6」와 같은 스포티한 감각이 상품 전반에 깔려있는 것 같다. 그러나 다소 스포티브한 요소가 강하지 않고 여성스런 요소도 많이 엿보인다. 장사도 잘 될 것 같다”고 호평했다.
한편 이날 행사장에는 JTL, 정우성, 김선아, 손창민 등의 연예인이 참석했으며 GOD, 전지현, 장혁, 유재석, 이휘재, 조인성 등의 연예인들이 보낸 브랜드 런칭 축하 영상 메시지가 상영돼, 이색적인 분위기를 연출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