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페지오」, 「지오투」로 통합
2006-12-29 



코오롱패션(대표 나종태)의 「아르페지오」가 「지오투」로 전환한다. 코오롱은 그동안 「아르페지오」와 「지오투」로 구분 전개해왔으나 효율측면을 고려, 내년까지 BI를 변경해 단일 브랜드로 통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