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직&내추럴’ 가미한 스포티 영 캐주얼로
2006-12-29 


리더스피제이(대표 박상돈)가 전개하는 여성 영 캐릭터 캐주얼 「이티에스」가 내년 S/S 베이직하고 내추럴한 감성을 보강한다.
올 하반기 스포티&섹시 컨셉을 표방하며 영 캐주얼 시장에 새롭게 가세한 「이티에스」는 최근 디자인·기획실을 새롭게 구성하고 상품력 보강에 나섰다. 새롭게 출근한 김도연 실장은 「주크」 「나인식스뉴욕」 「스테파넬」 등의 디자인 실에서 근무했었다.
김 실장은 내년 S/S 「이티에스」는 기존의 스포티 컨셉을 유지하면서 현재보다 좀 더 부드럽고 내추럴한 감성의 상품을 제안하는데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밝혔다.
톤 다운된 강렬한 컬러의 비중을 줄이고 내추럴한 감각의 워싱 데님·우븐 상품을 보강해 풍부한 컬러감을 제안할 계획. 또 스포티한 감성의 아우터와 코디할 수 있는 여성스런 라인의 단품도 보강할 계획이다.
특히 로고를 활용한 새로운 상품 디자인으로 브랜드 인지도를 강화하는데도 힘쓸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