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通도 중국사업은 능력있는 중국 사람과 협력해야 한다
김지훈 에이유커머스 대표는 중국통으로 잘 알려졌다. 학업을 중국에서 마쳤으며 중국을 기반으로 IT, 패션 사업을 전개해왔기 때문이다. 하지만 그는 뜻밖에도 ‘이제야 잘할 수 있는 게 정리됐다’고 말한다.김지훈 에이유커머스 대표Q 중국에서 어떤 사업을 전개하고 있나?쇼룸과 문화 콘텐츠 사업을 ...
2017-03-15 795호
‘엘록’ 중국 젊은이가 사랑하는 브랜드 만들어야죠
“중국 시장에서 ‘엘록’은 전혀 새로운 방식으로 전개할 생각입니다. 바로 ‘홀세일’이죠. 홀세일은 비교적 적은 투자 비용에 비해 돌아오는 수익률은 높은 모델입니다. 홀세일이 활성화된 중국 시장에서는 가장 이상적인 사업 모델인거죠.”지엔코의 스트리트 캐주얼 브랜드 ‘엘록’이 작년 10월에 이어...
2017-03-15 795호
징잉백화점과 성공적 협력관계, 중국시장서 확신합니다
동광인터내셔날이 글로벌 패션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과감한 투자를 아끼지 않고 있다. 이 회사는 다음달 상하이에서 개최되는 중국 최대 패션 박람회인 CHIC-영블러드관에 세 번째 참가한다. 16개 부스를 꾸며 브랜드별 위상을 한껏 강조할 방침이다. 동광의 ‘숲’은 국내 브랜드로는 유일하게 중국...
2017-03-15 795호
중국 쇼룸은 이제 태동기, 한국 브랜드와 함께 성장해야죠
단벤 중국 VTOV 대표“중국 쇼룸 비즈니스는 이제 막 태동기에 접어들었다. 2~3년 전부터 홍콩과 대만계 사업가들을 중심으로 시장의 관심을 주목을 끌었지만, 실질적인 거래량은 많지 않았다.”상하이에서 ‘VTOV’란 쇼룸을 운영중인 단벤 대표는 올해로 6년째 홀세일 브랜드 에이전시 사업을 전...
2017-03-15 795호
“패션산업의 ‘엑소’ 키워내는 것이 ‘차오름’의 비전”
손승렬 '차오름' 디렉터Q ‘차오름’의 역할은?"신진 디자이너들이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되어주는 것이다. ‘차오름’에 문의를 해오는 디자이너를 보면 정말 ‘흙속의 진주’가 많다. 아직 자금이 부족해 아이템 몇 개 내놓은 수준이지만 디자인은 놀라울 정도로 뛰어나다. 이러한 디자이너들...
2017-03-15 795호
展示로 브랜딩, 쇼룸으로 실질적인 수주회
최근 한국과 중국 등 아시아 패션마켓이 본격적인 리테일 시대로 진입하고 있다. 과거 탄탄한 제조업 기반을 활용해 빠른 성장기를 누렸다면, 최근에는 소비자의 라이프스타일과 유통 환경이 변화하면서 비즈니스 모델에도 변화가 요구되고 있다.  ◇ 함께 가야 멀리간다가장 큰 변화는 파트너십의...
2017-03-15 795호
B+프리미엄을 향해 달려가는 사람들
저성장 시대, 소비자들은 특별함을 더한 B+ 프리미엄 상품에 열광하고 있다.‘B+ 프리미엄’은 일반 대중적인 상품에 새로운 의미나 가치를 부여해 업그레이드한 것을 뜻한다. 이러한 상품은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며 매출을 창출해 새로운 생존모델로 주목받고 있다.패션업계에도 이처럼 새로운 가치를 ...
2017-02-01 792호
인플루언서계의 SM 될래요
윤반석 '서울스토어' 대표“마이클 조던이 농구계를 은퇴한 지 벌써 십수년이 지났지만 여전히 ‘나이키’의 조던 시리즈는 불티나게 팔리고 있어요. 상품에 스타의 유명세를 활용한 스토리를 담아 브랜딩을 한 덕에 지속가능성이 생긴 거죠. ‘서울스토어’도 이 같은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기 위해 브랜딩에...
2017-02-01 792호
◀ 이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
7952017-03-15
주소 : 서울특별시 강서구 마곡중앙8로 1길 6 (마곡동 790-8) 메이비원빌딩
TEL 02)3446-7188/FAX 02)3446-7449/개인정보보호책임자:신경식
대표: 황상윤/사업자등록번호 : 206-81-18067/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2016-서울강서-0922호
Copyright 2001 FashionInsight co,.Ltd. Contact us info@fi.co.kr